공지사항 게시판
작성자 김남주
작성일 2011-03-22 (화) 10:33
분 류 일반
ㆍ추천: 0  ㆍ조회: 214      
IP: 120.xxx.22
함께 가자 우리 이 길을
함께 가자 우리 이 길을
셋이라면 더욱 좋고 둘이라도 함께 가자.
앞서 가며 나중에 오란 말일랑 하지 말자.
뒤에 남아 먼저 가란 말일랑 하지 말자.
둘이면 둘 셋이면 셋 어깨동무하고 가자.
투쟁 속에 동지 모아 손을 맞잡고 가자.
열이면 열 천이면 천 생사를 같이 하자.
둘이라도 떨어져서 가지 말자.
가로질러 들판 산이라면 어기여차 넘어 주고,
사나운 파도 바다라면 어기여차 건너 주자.
고개 너머 마을에서 목마르면 쉬었다 가자.
서산 낙일 해 떨어진다 어서 가자 이 길을
해 떨어져 어두운 길
네가 넘어지면 내가 가서 일으켜 주고,
내가 넘어지면 네가 와서 일으켜 주고,
산 넘고 물 건너 언젠가는 가야 할 길 시련의 길 하얀 길
가로질러 들판 누군가는 이르러야 할 길
해방의 길 통일의 길 가시밭길 하얀 길
가다 못 가면 쉬었다 가자.
아픈 다리 서로 기대며.
  0
2500
    N     분류     제목 작성일 조회
5 특별 한계령 조개구이 본점은 정성이 가득한 음식을 드립니다. 2011-03-22 592
4 일반 누가 하늘을 보았다 하는가 2011-03-22 221
3 예정 저문 강에 삽을 씻고 2011-03-22 228
2 일반 모란이 피기까지는 2011-03-22 215
1 일반 함께 가자 우리 이 길을 2011-03-22 214
1